[부모i육아꿀팁] 어머니표과학놀이|간단한 과학검토 화산폭발검토

>

우리 과학 때의 일을 생각하면 이런 점검은 한 번도 한 적이 없었던 것 같습니다. 점검이라고 하면, 리트머스 자신의 알코올에 불을 붙여 비커로 용액을 보는 정도였던 것 같은데, 조카 교과서를 보니 요즘 초등 과학도 생각보다 어렵죠? 화산에 관한 말도 활화산, 휴화산, 사화산뿐 아니라 화산의 점성에 따라 종류가 다른 화산의 형태가 내 타입이기도 하다! 이런 과학에 관해서 아이들이 이해하기 쉽고 재미있게 보기 위한 만화도 많이 자신이 있습니다. 그중에서무엇을해볼까하다가과학을점검하면무엇이먼저생각하느냐는질문에조카에게화산점검이라고대답을해서우리도단하와집에서한번점검을해봤습니다. 모표 미술도 재미있게 할 수 있지만 화산 폭발 점검도 시간적 자극이 좋은 것 같았어요. 물론, 아직 17개월 데리고 원리 자신의 다양한 지식을 가르칠 수는 없습니다만, 어떻습니까? 이것도 경험이에요!

>

남편에게 부탁하면 클레이를 1개만 사와 저는 작은 유리병을 사용했는데, 페트병을 이용하셔도 됩니다. 높이가 각각 다른 병을 사용하면 더 재미있을 것 같아서 크기를 다르게 해봤고, 클레이는 색상이 다양합니다. 원하시는 컬러나 점토, 모래 등을 사용해 주십시오.

>

단하한테 만져보라니까 싱거운 느낌이 싫었는지 만지기 싫다고 울었어요. 이 검토 후 집에서 직접 클레이를 만들어 드렸는데 요즘은 잘 놀고 있어요. 적응하는데 가끔 걸리는 아이들에게는 당신 억지 부리지 마세요. 별로 좋지 않기 때문에 관심을 가져주면 늦어도 관심을 가져줄 수 있어요.

>

클레이로 병을 감싸고 화산은 삼각형처럼 아래로 갈수록 넓게 흙이 펼쳐져 있잖아요. 클레이가 충분하면 그런 식으로 만들어 주시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화산이 어떤 것인지 아는 제 아이들은 실제와 다르다고 화산이 아니랍니다.(조카)

>

클레이를 싸준 병을 스티로폼 박스에 넣어서 자리를 잡아주었어요. 골판지는 모두 젖을 것 같고, 넓은 트레이가 없어서 사용한 것이기 때문에 굳이 스티로폼 박스를 사용할 필요는 없습니다. 집에 놓여 있는 대체할 수 있는 것을 아래에 두는 것이 스토리물이 넘쳤을 때 정리하는 것이 편합니다. 공룡이 사는 시대처럼 보이고 싶어 공룡 목욕장난감도 함께 놓아봤어요.

>

아직 시작 전인데 이렇게 자리만 잡아주어도 신기한 것 같아요. 아마 본인이 괜찮다는 공룡이 눈에 들어와서 더 관심을 가져봤을 수도 있어요.

>

빨간 물감을 넣고 물감이 없으면 케첩으로 대신해도 나쁘지 않아요.

>

>

베이킹 파우더를 유리병 안에 넣어주세요. 상자에 떨어진 것도 많았지만 숟가락을 사용할 수 있는 한 달 수가 되었기 때문에 직접 베이킹 파우더를 넣는 것을 시도해 보기도 했습니다. 아이가 조금이라도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이든지 단독으로 해 보세요. 참여도도 높아져 그 자체를 놀이로 인식하고 더 재미있게 놀 수 있습니다. 집이 더러워지는 것은 물론 치우기 어렵다는 것은 알고 있습니다. 근데 엄마가 힘들어야 애들이 더 재미있어하더라고요.www.

>

식초를 뿌릴 차례다! 처음에는 주사기에 식초를 넣어 줬는데 이상한 곳에 撃나요? 그러니까 페트병에 담아서 우리는 아부지와 함께 한 잔 따라보기를 원했습니다 보시면 용암이 배어나오죠? 이걸 싫어하시는 분들은 병에 물을 조금 넣어서 베이킹 파우더와 물감을 잘 섞어서 준비하셔도 됩니다. 거품이 잘 생기도록 하고 싶다 하시는 분은 주방세제를 조금 넣어주시면 더 퉁퉁 부을 거예요.

>

화산 폭발을 보고 배회하는 아드님 식초를 한 병만 넣어주시면 리필을 요청했습니다.

>

이 화산의 폭발 검토는 알카리와 산성이 만본인 중화 반응을 일으켜 이산화탄소와 거품이 발생하는 원리입니다. 화산을 검토했지만, 지진과 연계를 해서 알릴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한때 한국도 지진때문에 공포심이 유발되었잖아요. 지진에 대해 알아 보면서 대처 요령도 함께 가르쳐 주었으면 합니다.

>

>

저 손가락 한 번 더! 라고 외치는 거야? 폭발이 끝난 뒤에도 한순간 올려다보며 물병과 공룡을 병속에도 넣으려 했습니다. 당신이 아쉬워하는 것 같아서 세 번 더 했어요. 원할 때까지 해주기 때문에 과일 속에 치울 때도 더 놀고 싶다고 떼를 쓰지 않았어요. 어리다고 해서 즐거움을 못 느끼겠다고 소견하지 마세요. 우리 부부는 엄마와 아빠는 다양한 것을 아이에게 보여주고 해볼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고, 재미있는지 재미있는지는 아이가 판단한다고 이야기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요즘은 월수에 관심이 없어도 아이들이 인지하는 범위가 넓어지고 성인면이나 소견의 차이가 나는 거 아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