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지의 소감 결론은 편도염 후 통증이 심해서 선별진료소

 

일단 지금 역대급으로 편도선이 부었어 정말 힘들어서 나을 때까지 기절했어.일어나고 싶을 정도일까?역대급으로 아파. 너무 심하게 부어서 목에 혹이 난 것처럼 부어 버렸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고개를 돌리면 끌려가… 어쨌든 그 정도로 심하다

일단 발생하게 된 과정부터 차근차근 얘기해 보면

5월 5일 현재 야간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데 항상 반팔티를 입고 있어 왜냐하면 그게 편해.요즘 날씨가 더워져서 낮에도 반팔입고 다녔는데 밤에는 조금 쌀쌀하더라.그렇게 며칠 돌아다녔으니까가이날도 반팔 입고 일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기온이 뚝 떨어진 날이었다. 그중에서 반팔을 입고 잠깐 편의점에 다녀왔는데 너무 추웠다.

5월 6일 아르바이트 전 밤 9시 넘어서부터 갑자기 코가 막혀 감기가 나을 줄 알고 따뜻하게 입고 밤새 코를 풀었다고 고개만 숙여도 콧물이 물처럼 뚝뚝 떨어진다.

5월 7일 콧물이 없어지고 미열이 나기 시작했다헬스장에 가면 좀 나아질 것 같아 헬스클럽에 가서 러닝머신을 타고 조금 달리는데 갑자기 열이 오르면서 어지럽고 불편해 지면서 컨디션이 나빠지는 운동을 접고 집에 왔는데 갑자기 열이 오르기 시작했다.근육통도 동반된다 감기처럼 점점 아프기 시작했는데 갑자기 야간 아르바이트를 못 구해서 일단 가자마자 체온을 쟀더니 38도가 나온다그럴 줄 알고 사장님께 바로 전화해 일을 빼고는 집 목도 조금씩 아파지기 시작했다.

5월 8일에 자고 일어나면 목이 아프기 때문에 기침을 삼키기 어려워진다. 음식을 먹는 것도 당연히 맵고 열도 남는다. “이대로는 안 되겠다고 생각해 이비인후과 감열을 재보니 38도나 나왔다. 여기서는 진료가 안되면 선별진료소로 가라고 한다. 그냥 나오는 보건소에 먼저 전화해서 어떻게 해야하는지 물어보고 결국 시간때문에 내일 기기로 결정.열도 심하고 목도 심하고 아프다.

5월 9일자로 제대로 잠을 자지 못한다. 중간에 잠에서 깨서 열도 계속 나도 무엇보다 목이 아팠다. 역대급 상처, 침을 삼키는 것 자체가 고통. 물 마시는 것도 통증 오픈 시간에 맞춰 바로 선별진료소로 이동한다.가기 전에 전화하고 갈게!도착 즉시 들어가서는 안 된다.입구에 먼저 전화해달라고 써있어. 전화를 하되 잠시 대기실에서 대기하도록 해. 잠시 후 의사가 나와 간단히 묻는다.해외에 가본적이 있는가, 이런것, 그리고 문진표를 작성하고, 또 기다리고, 잠시후 나와서 텐트로 이동. 의사가 내 목을 보자마자 “편도염입니다. 그런데 “ 편도염이에요”라고 말씀하시더라고요많이 부었다고 이 정도면 많이 아프다고 하셨어요 알약은 먹을 수 있냐고 하셔서 밤에 자고 응급실에 가고 싶을 정도로 통증이 느껴진다고 하셨다. 일단 악 4일분을 주지만 입원도 가능하다며 다만 입원을 원할 경우 코로나 검사를 하고 음성이라는 사실을 확인해야 가능하다고 하셨다.나는 약 처방만 한다는 결론은 코로나가 아니라 심한 편도염. 그래서 약 처방을 받고 집에 오는 약은 항생제와 가글약으로 구성 항생제 공복에 급하게 먹어서 배가 아픈 느낌이 들었다.매우 강한 약이니까 공복에는 절대 먹지 마세요ㅠㅠ가글도 매우 강하기 때문에 하면 혀 마비. 주의사항에 더 적혀있었어. 그리고 이날 하루종일 아팠어.역대급으로.. 아 그리고 편도염이 심하게 걸려서 입술에 포진같은게 엄청 생겼어.. 지금 입술이 부었어 무려 7개정도 생겼어 입술만;

5월 10일 갑자기 많이 온다 근데 목은 여전히 아픈 밥 먹을 때 뒤지는 것 같은데 죽 먹는 게 벌써 싫어서 보쌈 도시락이랑 초밥 먹었는데 ㅈㅇ는 아팠어… 목이 조금씩 나으니까 아픈 것보다 아픈 게 더 심해졌다. 그리고 말할 때도 아픔

5월 11일 현재 목은 아직 부어 있고 아프지만 괜찮으며 열도 거의 내렸다.근데 입술이 ㅅㅂ면 힘들어. 남편도 불길이 좋아진다고 하니까 입술에 염증 생겨서 난리.

초점이 안 맞아서 안 보이는데다 염증과 밑에 크게 하나, 남 위에 염증도 저 정도는 아니고 더 크게 부어 있다.

아랫입술 개 좋아 ㅋㅋㅋ ㅜㅜ 윗입술도 한쪽이 엄청 크게 붓고 각도가 일그러져서 어제 갑자기 밑에 2개 위에 3개 더 나와서 총 8개가 된 급발진 뭐야 ㅅㅂ

위에 큰 염증 밑에 갑자기 염증 2개 남사징으로는 안 보이는데 위에 총 5개 밑에 3개 ㅋㅋㅋㅋ 정말 입에 아무것도 안 나오는데 처음으로 이렇게 됐어 입술이 예뻐졌어원래 안 아팠는데 슬슬 아프네ㅜㅜ

초편도염 스트레스다. 역대급으로 아팠던 ㅅㅂ 원래 식중독에 걸린 후에 많이 아팠는데, 그거에 필적할 정도로 스트레스 장난이 아니고, 일단 침을 삼키기가 너무 힘들다. 상상을 초월하는 것도 마음대로 마실 수 없다 물도 마음대로 마실 수 없다 그리고 어쨌든 목의 근년에 바이러스가 있기 때문이라든가 면력이 떨어져서 그런지 입술에 왠지 초절이 스트레스ㅜㅜ 이제 어떻게든 낫고 싶은 편도염은 또, 선명하게 장시간 감시하는 흑약을 사용해 와도, 이틀 동안은 「쿵」과 같다고 생각하면 된다.그리고 편도염이 심하면 약국 약은 조트 효과가 없다.임시 방패 정도? 병원가에서 진찰을 받고 처방전을 받아 타는 약이 효험이 있다.항생제는 정말 필수.

무엇보다 이 시국에 이런 것이 걸리면 진료도 제대로 받을 수 없다. 다들 건강 잘 챙깁시다참고로 이렇게 심한 편도염에 걸린 나만의 비법을 풀면 내 일상의 루틴을 따라하면 된다.

야간아르바이트(11시~9시) > 자고 일어나서 (1시간 10~20분 정도, 근력만) > 집에 가서 닭초밥 포함 일반식 > 씻고 바로 야간아르바이트 주말에는 술을 마신다.쉬는 일 따위는 없다. 일요일도 조금 밖에서 놀다가 바로 일.

이렇게 한달정도 하다보면 편도 불꽃이 됩니다 참고해주세요^^..,